한깜찍하던 유년 시절.

수많은 아줌마들의 열렬한 환호에 힘입어

있는대로 영양제및 보약과 밥등등을 때려먹였더니....










후덕 돼지 고양이가 된 태백이.

미모만 믿고 지적능력향상에 소홀히 한 결과  덩치는 산만한 동네 바보형이 되어버린 비운의 고양이.







심지어 이제 슬슬 인기가 식어가고 있다는 충격적인 소식을 접한 태백이.














내가 모??





태백이 사진을 좀 자주 올려야 겠다능 .












by 나비네 2009.04.28 22:24

Zzzzzzz

CAT







맛나게 자는 백두




업어가도 모르게 잠이든 검둥이





여전한 박스 사랑 이쁜이








-ㅅ-;;;

그러고 자면 목 안아프니?








요새 살갑게 구는 복길이









정줄놓 일출이





이 망나니색히는 맨날 다양한 사고를 치시느라 아주 바쁘십니다.

바쁘신 와중에도 낮잠은 사이사이 챙겨주셔야 한답니다.






박스를 빼앗아 낮잠을 즐기는 태백











태백이 털어버리고 마니에게 박스를 주었어요.




후훗.....



나도 고양이만큼만 자고 싶다. ㅠㅅㅜ

















'CAT'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낭금이> 나도 일단 몇장만 올려놓고...  (15) 2009.04.20
Zzzzzzz  (15) 2009.04.17
마니의 허리를 찾아서....  (6) 2009.04.17
초딩 업둥이의 완쾌를 축하하며....  (6) 2009.04.17
by 나비네 2009.04.17 20:23








검둥이















착하고 듬직한 검둥이.





이쁜이






그동안 방치해둬서 미안...;;;



길어져서 접을께요.










'CAT'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나이라면....  (14) 2009.04.07
똥고양이들.  (28) 2009.04.04
달인박스에 들어간 일출  (17) 2009.04.03
고맙다. 마니야.  (19) 2009.04.03
by 나비네 2009.04.04 00:10







작은 캔 박스에 들어가 쳐자는 일출이.






마구로의 달인이 아니라 박스의 달묘인가......







이노무 시키 방광염 또 도졌대요. -ㅅ-;;;

하여간 웬수.

엊그제 병원가서 소변검사받고 약받아 왔습니다.

요새 주사기로 물을 강제 급여하고 있습니다. 개느므 시키.


더보기













 


 

'CAT' 카테고리의 다른 글

똥고양이들.  (28) 2009.04.04
달인박스에 들어간 일출  (17) 2009.04.03
고맙다. 마니야.  (19) 2009.04.03
그동안의 이야기.  (29) 2009.03.20
by 나비네 2009.04.03 23:44

누렁이들

CAT


오랜만에 한라와 백두가 붙어서 자고 있길래 호들갑을 떨며 사진을 찍어 보았습니다.

요노무시키들이 원래 사이가 나쁘거든요.

주로 한라가 백두를 많이 때려서 백두가 항상 도망다니기 바쁜데 ...

저렇게 붙어있는 것을 본지가 한 3년은 된것같아요.





물론 두 누렁이가 사이좋게 붙어있는 뒷쪽에는 검둥이가 힘겹게 깔려있긴 하지만.....



거...검둥아.....

 

더보실까요?

 





 


 

'CAT' 카테고리의 다른 글

그동안의 이야기.  (29) 2009.03.20
누렁이들  (12) 2009.03.11
89% 정도 회복된 일출이 냔.  (8) 2009.03.11
그동안 밀린 사진이 많네요.  (15) 2009.03.09
by 나비네 2009.03.11 21:47







이거슨.....


일출이.




이동장안에서 피오줌을 싸서 온몸에 쳐발라
 
할수 없이 가위질을 해버린 '양' 일출양.




가위질을 하는 동안  골골거리며 잠을 자기까지 한 일출이가

어째서 예민& 까칠한 아이들의 전유물인 방광염따위에 걸렸단 말임니콰!!!!

신이시여!!!!!!


더보시겠습니까?








 

'CAT' 카테고리의 다른 글

누렁이들  (12) 2009.03.11
89% 정도 회복된 일출이 냔.  (8) 2009.03.11
그동안 밀린 사진이 많네요.  (15) 2009.03.09
샤방 양마니양 사진 대량방출!!! 입니다요.  (13) 2009.03.09
by 나비네 2009.03.11 21:09



일출이 장기 입원으로 가장 손해를 본 것은 우리 똥괭이들이겠죠.

완전 엄마 없는 애들 처럼 열흘을 살았던 불쌍한 똥괭이들.



하필 저런데 들어가서 구겨져 자냐...


불쌍한게 연출 안해도 불쌍하다고 생각하고 있그등? -ㅅ-



더보기






'CAT' 카테고리의 다른 글

89% 정도 회복된 일출이 냔.  (8) 2009.03.11
그동안 밀린 사진이 많네요.  (15) 2009.03.09
샤방 양마니양 사진 대량방출!!! 입니다요.  (13) 2009.03.09
병원 고양이들.  (39) 2009.03.05
by 나비네 2009.03.09 22:28




일출이 병치레하는 동안 다른 애들에게 신경을 못써줬네요.

다른 애들이야 그려려니 하고 넘어가도

마니양은 홀로 감기를 앓다가 스스로 치유되어버리고야 말았습니다. -ㅅ-;;;;;;

병원도  못가고 약도 한알 못먹여서 그렁가.....괜시리 미안해지네요.








초큼 스압. 보시겠습니까?








'CAT' 카테고리의 다른 글

그동안 밀린 사진이 많네요.  (15) 2009.03.09
샤방 양마니양 사진 대량방출!!! 입니다요.  (13) 2009.03.09
병원 고양이들.  (39) 2009.03.05
일출이 퇴원했어요.  (29) 2009.03.05
by 나비네 2009.03.09 21:14


언젠인지 기억도 안나는 옛날 사은품으로 온 캣닢 쥐돌이를 장식장에서 발굴.




끈에 연결해서 애들이랑 놀아줬습니다.





섬세하게 방울 땅콩을 달아준 센스!


ㅎㅎㅎㅎㅎ


보시겠습니까?
















'CAT'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일출이는 입원중  (29) 2009.02.24
오랜만에 스압을 날려봅니다.  (24) 2009.02.15
우리 백두 태워먹을뻔 했다능....'∞'  (10) 2009.02.06
우리 똥고양이들.  (21) 2009.02.06
by 나비네 2009.02.15 21:50


어느날....백두는 침대위에서 혼수상태로 자고 있었고...





그 옆에서 영감님이 연탄 갈다가 연탄에서 불똥이 몇개 떨어졌고.....






그 결과 애가 좀 타버렸고......




털이 초큼 두툼해서인지 불똥이 떨어지고 한 30초 지나서 발광을 하더라능.....

꼬리가 타버렸다능...





뒷발도 털이 좀 노리끼리 누르스레하게 타버렸다능...





미안.




미안하니까 물지만 마라.






-ㅅ- ;;;;;;







by 나비네 2009.02.06 22:02

티스토리 툴바